메뉴 건너뛰기

배경이미지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칼럼 제목 집에서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려도 되는지요
칼럼 작성자 장기영목사

집에서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려도 되는지요

장기영목사

 

    최근 우리에게 코로나로 인해 생각해야 할 일이 하나 더 생겼는데 그것은 우리가 집에서 예배를 드려도 되지 않겠냐는 것입니다. 물론 이런저런 이유를 내세워 예배를 드리지 않는 것보다는 어떤 형식이든 예배를 드리는 게 바람직한데 예배드리는 장소가 가정이냐, 직장이냐 보다는 어떻게 드리느냐가 중요합니다. 코로나19 사태로 교회에서 드리는 예배가 유튜브나 인터넷으로 대체된 것은 피치 못할 상황이어서 전 세계 교회가 함께 겪고 있는 불행한 일입니다. 이를 통해 예배의 소중함과 감동을 다시 느끼게 되어 예수님께서“두세 사람이 내 이름으로 모인 곳에는 나도 그들 중에 있느니라”(마 18:20)는 말씀처럼 삶이 예배가 되고 가정이 예배당이 되는 경험을 합니다.

 

    그러나 저는 코로나의 위기상황이 끝났는데도 온라인 예배를 강조하거나 선호하는 것은 동의할 수 없습니다. 교회를 안 나가는 것보다는 낫다고 할 수 있겠지만, 편하다는 이유로 교회에 가지 않고 재택 예배를 드리는 것은 바른 예배가 아닙니다. 지금은 예외적 상황이라는 점을 인식하고 코로나19가 종식된 뒤에는 공동체의 회복을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인터넷이나 TV 방송을 통한 예배는 눈으로 보는 예배가 되기 쉬워서 온라인 예배를 드린 사람들이 어떤 차림과 자세로 예배드렸는지 본인만 알 뿐 객관적 검증은 불가능합니다. 교회에서 예배드리는 것처럼 옷매무새를 다듬고 준비된 마음과 자세로 예배드리는 게 쉽지 않습니다.

 

    인터넷 예배 중에 시행한 성찬식도 문제가 되는 것은 집례자는 교회에 있고 수찬자는 집에서 자신이 준비한 떡과 잔을 나누는 형식의 성찬식을 놓고 찬반 의견이 엇갈립니다. 초대교회 교인들은 박해를 피해 카타콤에서 예배드리고 성찬을 베풀었습니다만, 그곳엔 교회가 없었습니다. 예배학적인 검토가 필요하겠지만 교회 안 나가도 된다는 이론에 성찬식까지 맞물리면서 예배의 실종사태로 번질 가능성이 커지는데 우리의 예배는 영과 진리로 교회에 나와 드리는 것이 옳습니다. 그러므로 이런 저런 핑계를 만들지 마시길 바랍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4 Next
/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