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배경이미지

목회 칼럼 - 깨어 일어나라 ....2020 가을목장기도회를 준비하며

조회 수 1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칼럼 제목 깨어 일어나라 ....2020 가을목장기도회를 준비하며
칼럼 작성자 장기영목사

깨어 일어나라 ....2020 가을목장기도회를 준비하며

장기영 목사

 

    지금 우리는 코로나로 인해 참 어려움에 처해 있습니다.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목회하는 저로서는 하나님의 긍휼하심만 의지하며 기도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젠 다행히 코로나가 많이 완화되었고 특히 울산은 외국인들의 확진자만 발생할 뿐 지역 발생은 방역당국의 수고와 시민들의 협조로 많이 좋아졌음에 감사할 뿐입니다. 저도 교회를 섬기는 중 어느 성도에게 “이젠 교회에서 뵙길 바란다” 했는데 그 성도가 오해했는지 나중에 저에게 들려오는 말은 “목사님은 우리의 건강과 안전보다 교회만 생각한다”라는 말이었습니다. 그런 일을 경험한 후 지금은 모여서 뭔가를 하는 일은 자중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우리 성도들이 신앙심을 잃지 않고 코로나가 완화되면 교회에 잘 나오겠지 기도만 했습니다. 그런데 코로나가 완화되어 이젠 주일에 얼마든지 교회에 나와서 예배를 드려할 성도들도 그간에 온라인으로 집에서 드리는 예배가 익숙해졌는지 이런저런 이유를 대고 주일에 교회 나오기를 게을리하는 것을 보게 되었습니다.

 

    물론 지금도 우리는 예배에 모일 때마다 방역수칙을 철저히 한 후 예배를 드리지만 어느 성도가 감염자일지 몰라 불안해하고 있는 현실입니다. 그렇지만 지금은 많이 완화되어서 얼마든지 교회에 나와 주님의 사역을 감당할 수 있음에도 핑계를 대며 게을리한다면 결국 우리가 근신하지 않음으로 인해 신앙이 나태해져 잃어버릴까 심히 두렵습니다. 그렇게 어렵고 힘들게 세워놓은 주님의 일꾼들이나 새신자들이 코로나로 인해 신앙심을 잃지 않기 위해 온 성도들이 기도해야 할 때가 지금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지금 깨어 일어나야 우리 교회는 예전의 함께했던 그 기쁨들을 회복하게 되어 전과 같은 계속된 부흥을 경험할 줄 확신합니다. 그래서 이번 추수감사주일을 기해 한 주간 특별새벽기도회로 정하고 우선 목장들을 깨워 잃은 영혼들을 찾아 예전처럼 목장을 모여 보려고 합니다. 몇 명이 모일는지는 몰라도 우리 한두 사람이 모여 기도에 힘쓰면 주님께선 그 기도의 불씨로 인해 나중엔 많은 열매를 맺으리라 생각됩니다. 온 성도들의 협조 없인 무슨 주님의 사역도 불가능하기에 성도들의 관심과 성원이 있길 바랍니다. 그래서 아래에 몇 가지 당부의 말을 기억하신 후 온 성광가족들이 참여해주시길 바랍니다.

 

    1. 한 주간 교회에서는 새벽 5시와 저녁 7시 30분에 모이는데 전년도에 했던 것처럼 진행합니다. 이때가 어려우신 성도들은 저녁에 다니엘기도회나 또 기도 시간을 정한 후 목장을 위해 함께 기도해 주시길 바랍니다.

 

    2. 이번 기도회가 끝난 주일이 추수감사주일로 총동원주일인데 이날은 모든 성도가 다 함께 예전처럼 모여 예배드릴 것입니다. 이날도 어린이와 청소년들까지 함께 예배드리지만 거리두기를 하므로 본당뿐만 아니라 소예배실과 식당까지 모여야 할 것 같습니다. 본당에서 드리는 예배를 영상으로 그대로 전송하여 함께 모여 예배드릴 예정입니다.

 

    3. 추수감사절과 이날 이후부터 주일 점심식사를 제공하려는데 점심식사 후 온 성도들은 목장모임을 가진 후 자유롭게 집으로 가시길 바랍니다. 목자들은 본당과 드림센타 곳곳에 있는 모임 장소를 정한 후 미리미리 목장모임 장소를 찾아 목원들에게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렇게까지 하는 이유는 목장을 살리기 위해서입니다. 당분간 오후 예배는 코로나 사태의 추이를 살피며 나중에 결정하여 알려드리겠습니다.

 

    4, 목자들께선 목장모임을 주일에 교회에서보다는 주중에 모임을 한다면 감사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칼럼 작성자
» 깨어 일어나라 ....2020 가을목장기도회를 준비하며 2020.10.31 14 장기영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8 Next
/ 308